bi-house

사진작가 민영기

오랫동안 한국건축은 풍수라는 자연적 요소를 주거에 적용해 왔다.
풍수에서 명당은 생기가 멈추고 모인 땅을 말하며, 산과 물, 음과 양이 조화와 균형을 이룬 곳이라고 한다.
bi-house는 양옥과 한옥의 형태로 이루어진 주택이다. bi-house의 ‘bi’의 용어는 스페인어로 ‘두 개’ 또는 ‘이중’의 의미로 한옥과 양옥이라는 2개의 주택 형태가 결합되어 붙여진 이름이다.
주택의 배치는 ‘ㄷ’자형으로 주축은 남서방향 45도 위치인 간좌곤향의 형태이다. 마당을 사이에 두고 진입 축에 현대식 주거공간을 계획하고, 안쪽에 한옥공간인 사랑채를 계획하여 실용적인 현대공간과 더불어 이질적이지 않은 한옥의 정취를 느낄 수 있다.
대지가 자연 깊숙이 위치해 외부재료는 밝은 색채계열의 재료를 적용하여 늦은 오후의 주택과 주택주변이 밝은 분위기가 된다. 내부공간계획은 1층 가족공동공간인 거실 주방 식당과 현대식 간결한 형태의 계단을 통해 2층 가족실을 중심으로 부부침실과 자녀침실을 나누었다.
한옥공간인 사랑방은 건축주의 취미공간의 역할을 하면서 외부손님을 위한 접대공간이 되기도 한다. 사랑방 누마루는 어릴 적 고향집 마당에 멍석위에 누워 밤하늘의 별을 세던 아련한 추억을 떠올릴 수 있는 공간이 된다.
주택은 단순히 거주만을 목적으로 한 것이 아니고 인간 생활의 모든 부분에 영향을 미치는 공간이기에, 건축주의 요구를 담아낼 수 있는 설계와 그에 따른 설계의 의도가 충실히 반영될 수 있는 건축이 되어야 한다.

사진작가 민영기

For a long time, Korean architecture has applied the natural element of feng shui to housing.
In terms of feng shui, an auspicious location refers to the land where life stops and gathers, and it is regarded as a place where there is the harmony and balance of mountains and water and yin and yang.
Bi-house is a house built in the form of yangok (Western-style house) and hanok (Korean-style house). The term “bi” in bi-house means “two” or “double” in Spanish, and bi-house gets its name from a combination of two forms of houses : hanok and yangok.
The layout of the house is the ‘ㄷ’ shape, and the main axis faces 45 degrees to the southwest, a feng shui orientation called Ganjwagonhyang. A modern residential space is planned on the entrance axis across a yard, and a Sarangchae – a hanok space – is planned inside so that you can feel both a pragmatic modern space and familiar hanok.
The site is deeply situated in nature, so for the exterior materials, we used bright color materials to express a late afternoon house and a bright atmosphere of the surroundings. The indoor space plan was divided into a couple’s bedroom and their children’s bedroom centered on the second-floor family room, through not only a living room, kitchen and dining area, which is a common space for the family on the first floor, but also a modern and simple-style staircase.
The Sarangbang, which is a hanok space, serves as the client’s hobby space and at the same time a reception space for outside guests. Sarangbang Numaru becomes a space where you can recover distant memories of childhood when you counted stars in the night sky lying on a straw mat.
Housing is not merely intended for a residential purpose but is a space that affects all parts of human life. Therefore, it should be architecture that can faithfully reflect the design meeting the client’s needs and the intention of the design accordingly.

사진작가 민영기


사진작가 민영기


사진작가 민영기


사진작가 민영기


사진작가 민영기


사진작가 민영기


사진작가 민영기


배치도


1층 평면도

2층 평면도

bi-house

설계자 | 명제근 | 웰하우스 종합건축사사무소

건축주 | 박태현

감리자 | 명제근 _ 웰하우스 종합건축사사무소

시공사 | 박태현

설계팀 | 이현재

대지위치 | 경기도 남양주시 수동면 비룡로 782번길 267

주요용도 | 단독주택

대지면적 | 1,283.00㎡

건축면적 | 22.91㎡

연면적 | 347.33㎡

건폐율 | 17.37%

용적률 | 27.07%

규모 | 지상 3층

구조 | 철근콘크리트조, 목구조

외부마감재 | 스타코 화이트 도장, 회벽바르기

내부마감재 | 수성페인트, 한지벽지

설계기간 | 2015. 05 ~ 2015. 08

공사기간 | 2015. 10 ~ 2016. 06

사진 | 민영기

구조분야 : (주)라임구조

기계설비분야 : (주)대명기술단

전기분야 : (주)대명기술단

bi-house

Architect | Myung, Jeguen _ WELLHOUSE Architects & Planners

Client | Park, Taehyun

Supervisor | Myung, Jeguen _ WELLHOUSE Architects & Planners

Construction | Park, Taehyun

Project team | Lee, Hyunjae

Location | 267, Biryong-ro 782beon-gil, Namyangju-si, Gyeonggi-do, Korea

Program | House

Site area | 1,283.00㎡

Building area | 22.91㎡

Gross floor area | 347.332㎡

Building to land ratio | 17.37%

Floor area ratio | 27.07%

Building scope | 3F

Structure | RC, Wooden structure

Exterior finishing | Stuco flex, Plastered wall

Interior finishing | Water paint, Hanji paper

Design period | May 2015 ~ Aug. 2015

Construction period | Oct. 2015 ~ Jun. 2016

Photograph | Min, Youngki

Structural engineer | LAIM

Mechanical engineer | Daemyung Engineering

Electrical engineer | Daemyung Engineer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