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ip 777

북한강변에 면한 본 부지는 논과 산으로 어우러져 전형적인 전원의 풍취를 느낄 수 있는 곳이다. 상수원 보호구역으로 청정한 자연환경을 보존하고 있으며, 때때로 자욱한 안개는 주위를 더욱 운치 있게 한다. 반딧불이, 백로, 명아주, 다슬기, 개구리, 고라니, 쇠비름, 개구리, 달개비, 그리고 더 많은 별을 가지는 밤하늘.

강을 면하는 일단의 세장한 부지 중간에 건물을 지을 수 있는 오각형상의 소필지 대지가 있고, 건물은 그 위에 놓인다. 자제들을 이미 출가 시킨 부부를 위한, 주거와 작업실을 겸한 주택이다. 대지면적이 협소하여 건물은 3개 층으로 되며, 사진작가인 부인을 위한 작업 공간은 1층에 놓이고, 2층은 생활공간, 3층은 사적 공간이다.

평면구성은 비정형대지 외곽선에서부터 시작하여 채워가고, 단면상으로도 각 층이 서로 열리기도 하고 상하가 서로 교차되면서 뚫리기도 하며 상호 연결되면서 전개된다. 자연과의 소통, 풍경 간의 소통, 사람 간의 소통을 이루어간다. 건물이 부지 가운데로 점유하게 됨으로써 생기는 전후 간의 단절은 다시 연결, 소통시키려 했다. 상하, 안팎, 전후 간 이러한 공간적 소통은 2인을 위한 이곳에서의 삶을 보다 더 직접적이고, 촉감적으로 그리고 더욱 풍요롭게 한다.

평면의 형상은 폭 4.8미터와 6미터의 장방형이 서로 V자 형상으로 만나 얹힘, 포갬을 반복한다. 단면상으로는 보 없는 벽식구조로 외벽 두께 18센티미터, 평슬라브 두께 18센티미터, 층고는 2.85미터이다. 밖으로부터의 시선은 주변으로부터 건물이 솟아 보이지 않도록 1층 바닥높이를 논바닥에 거의 밀착시키고, 건물의 층간 높이도 가급적 낮게 하여 3층 주거건물이 갖는 수직동선 상의 운동량을 가급적 줄이려고 하였다.

강변의 집에서는 늘 똑같은 강이 보인다. 하지만 마당 뒤로 물러앉은 집에서는 계절 따라 마당이 변해가는 모습이 함께 보인다. 잠시 머무는 공간이라면 한눈에 감탄사를 유발하게 만드는 경관으로 충분할지 모르지만, 24시간 거주하는 주택은 자극적인 풍경보다는 오래 숙성한 음식처럼 두고두고 편안한 건축이어야 한다. 상하, 안팎, 전후 간의 공간적 소통, 풍경과의 소통, 그리고 사람 간의 소통을 강조한 이 주택은 두 사람의 삶을 보다 직접적으로 그리고 촉감적으로 풍요롭게 할 것이라고 믿는다.

Located at the Bukhan riverbanks, the site is marked with its suburban conditions of preserving the natural environments (fields, mountains and the wide spectrum of flora and fauna). On the linear site along the river, a small piece of a buildable land of pentagonal shape is the location of the building. The building is a residence for an old couple.

The first floor is a studio for the wife who is photographer, the second is mainly living spaces, and the third floor is for their private spaces.

Planning starts from the edges of the site and moves towards the center while leaving a void in the center.

The rectangular shapes plan based on 4.8m and 6m of dimensions, superimposed each other to angular ‘v’repeat in overlapping and conjoining.
In sections, the space would open, intersect and penetrate in-between floors. These are considered apparatus in an attempt to compensate the central void with various forms of re-connections. Spatial flows linking the above and the below, the inside and the outside, the front and the rear, make couple’s living more lively. Consequently, The architectural form bonds among the nature, framed views, and people.

In riverside houses, only the same river can be seen. However, in the house which steps back from the river with a big yard in front, the change of garden from season to season can be seen altogether. If a house is meant to be for a temporary stay, scenery that makes one awestruck at the first sight might be enough. However, a house for a long term stay should give residents comfort that one can sense from matured foods rather than pungent scenery. The couple’s life will undoubtedly be rich in immediate and tactile ways living in this house where it emphasises communication between human, scenery, and space of top and bottom, inside and outside, and the fromt and the rear.

지상 1층


지상 2층

지상 3층

수입 777

설계자 | 이성관 + 이희재_(주)건축사사무소 한울건축

건축주 | 황숙정

감리자 | (주)한울건축 이희재

시공사 | (주)제효

대지위치 | 경기도 양평군 서종면 수입리

주요용도 | 단독주택

대지면적 | 222.00㎡

건축면적 | 125.89㎡

연면적 | 325.46㎡

건폐율 | 56.70%

용적률 | 146.60%

규모 | 지상 3층

구조 | 철근콘크리트구조

준공년도 | 2004

Suip 777

Architect | Lee, Sung Kwan + Lee. Hee-Jae_Hanul Architects & Engineers Inc.

Client | Hwang, Sukjung

Supervisor | Hanul Architects & Engineers Inc. Lee, Hee-Jae

Construction | Jehyo Construction Co.

Location | Suip-ri, Yangpyung-gun, Gyeonggido

Program | Residential

Site area | 222.00㎡

Building area | 125.89㎡

Gross floor area | 325.46㎡

Building to land ratio | 56.70%

Floor area ratio | 146.60%

Building scope | 3F

Structure | RC

Year of completion | 2004